WATV.org is provided in English. Would you like to change to English?

하나님의 교회 여성도들은 예배 때 왜 머리에 수건을 쓰나요?

2528 읽음
전 세계 하나님의 교회의 풍경을 담은 사진이나 영상을 보면 신기한 게 있어요. 나라마다 예배드리는 모습이 어쩌면 그렇게 다 똑같죠? 여자 성도들은 모두 머리에 수건을 쓰고, 남자 성도들은 아무도 쓰지 않더라고요.
하나님께서는 성도들이 예배를 드릴 때 지켜야 할 규례를 정해주셨는데요, 그중에는 머리 수건에 대한 규례도 포함되어 있어요.
머리 수건도 하나님의 규례예요?
물론이죠.

“남자는 하나님의 형상과 영광이니 그 머리에 마땅히 쓰지 않거니와 …” 고린도전서 11장 7절

남자는 예배드릴 때나 기도할 때 머리에 무엇을 쓰지 않는 것이 성경의 가르침이에요. 만약 예배를 드리면서 이대로 하지 않으면, 오히려 하나님의 영광을 가리는 행위가 되겠죠?
정말 그렇네요.
여자의 경우도 볼까요?

“무릇 여자로서 머리에 쓴 것을 벗고 기도나 예언을 하는 자는 그 머리를 욕되게 하는 것이니 이는 머리 민 것과 다름이 없음이니라 만일 여자가 머리에 쓰지 않거든 깎을 것이요 만일 깎거나 미는 것이 여자에게 부끄러움이 되거든 쓸지니라” 고린도전서 11장 5~6절

성경은 이렇게 예배드릴 때 여자는 꼭 머리에 수건을 써야 한다고 알려주고 있어요.
그런데 여기에 쓰인 대로라면, 여자도 머리를 짧게 자르면 수건을 쓰지 않아도 되는 것 아닌가요?
하하, 그건 아닙니다. 이 부분은 오히려 여자는 반드시 머리에 수건을 써야 한다는 점을 하나님께서 사람에게 주신 ‘본성’을 통해 강조한 말씀이에요. 하나님께서 여자의 머리가 길 때 아름답게 느끼는 마음을 주신 것은, 여자가 긴 머리와 같은 무엇인가를 머리에 쓰게 될 때 하나님 앞에 아름다울 수 있다는 사실을 알려주는 암묵적인 가르침인 것이죠. 15절에 기록된 ‘긴 머리는 쓰는 것을 대신하여 주신 연고니라’라는 말씀도 같은 맥락으로 보시면 됩니다.
머리가 길면 쓰지 않아도 된다는 뜻이 아니라, 여자에게 수건을 쓰고서 예배드리려는 마음을 갖게 하기 위해 긴 머리를 주셨다는 말씀이네요.
잘 이해하셨어요. 만약 하나님께서 머리 길이에 따라 수건 사용의 유무가 달라지도록 정하셨다면, 명확한 길이 기준을 제시하셨을 거예요. 게다가 앞에서는 머리에 수건을 반드시 써야 한다고 강조하던 사도 바울이 갑자기 쓰지 않아도 된다고 했을 리 없을 테고요.

자매님이 이야기하신 것처럼 사도 바울은 머리 수건에 관한 하나님의 규례를 정확히 알려주기 위해서 이 내용을 기록했어요. 하나님의 교회에서는 여성도들이 머리 수건을 쓰지 않는 규례가 없다고 단호하게 말하면서요.

“너희는 스스로 판단하라 여자가 쓰지 않고 하나님께 기도하는 것이 마땅하냐 … 변론하려는 태도를 가진 자가 있을지라도 우리에게나 하나님의 모든 교회에는 이런 규례가 없느니라” 고린도전서 11장 13~16절

이제 확실히 여자 성도들은 머리 수건을 써야 한다는 것을 알겠어요. 그런데 왜 하나님께서는 남자와 여자가 예배드리는 방식을 서로 다르게 하신 거예요?
하나님께서 정해놓으신 질서가 있기 때문이에요.

“그러나 나는 너희가 알기를 원하노니 각 남자의 머리는 그리스도요 여자의 머리는 남자요 그리스도의 머리는 하나님이시라” 고린도전서 11장 3절

하나님께서 사람을 창조하실 때에 먼저 남자인 아담을 흙으로 창조하시고, 아담의 갈빗대를 취해서 여자인 하와를 만드셨어요. 둘 다 똑같이 흙으로 창조하지 않으시고 남자의 몸을 이용해서 여자를 창조하신 것은 하나님께서 정하신 질서를 보이신 거예요.
그러면 하나님께서는 남자를 더 중요하게 생각하신 거예요?
그런 의미는 아니에요. 다음 구절에서 확인해 볼게요.

“그러나 주 안에는 남자 없이 여자만 있지 않고 여자 없이 남자만 있지 아니하니라 여자가 남자에게서 난 것같이 남자도 여자로 말미암아 났으나 모든 것이 하나님에게서 났느니라” 고린도전서 11장 11~12절

단지 위치와 역할에 따라 정해놓은 순서일 뿐, 남자나 여자나 모두 하나님 안에서 똑같이 동등하고 사랑스러운 하늘 자녀지요.
와, 이렇게 배우고 나니까 전 세계 하나님의 교회 성도들이 똑같이 예배드리는 모습이 감동적으로 보이네요. 왠지 멀리 떨어져 있는 외국인 식구들과 하나가 된 것 같은 느낌도 들고요.
맞아요. 하나님 안에서는 모두가 하나랍니다. 성경에서 남자가 머리에 무언가를 쓰거나, 여자가 머리에 수건을 쓰지 않고 예배를 드리는 가르침은 없다는 사실, 꼭 기억해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