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ATV.org is provided in English. Would you like to change to English?

모두가 주인인 우리 집!

1029 읽음

한 사람이 줄을 당기는 힘의 크기를 100이라고 하면, 이론상 두 사람일 때는 200, 세 사람일 때는 300이어야 합니다. 그러나 줄다리기를 통해 실험한 결과, 두 사람일 때는 개인의 힘이 93%, 세 사람일 때는 85%, 8명일 때는 고작 49%만 발휘되었다고 합니다. 이처럼 구성원의 수가 많아질수록 어떤 일에 대한 개인의 기여도가 낮아지는 현상을 ‘링겔만 효과’라 합니다.

이런 현상은 ‘나 하나쯤이야’, ‘다른 누군가 하겠지’라는 생각에서 비롯됩니다. 가정에서도 마찬가지입니다. 온 가족이 함께하는 곳이지만 할 일을 서로 미루는 경우가 있습니다. 같이 해야 할 일을 습관적으로 다른 사람에게 넘기면 어떻게 될까요? 일이 제대로 진행되지 않을 가능성이 높아지고, 제대로 이루어진다 해도 다른 가족의 불만이 커질 수 있습니다.

가족 모두가 주인인 집. 구성원 모두 주인 의식으로 책임감을 가진다면 링겔만 효과가 아닌, 시너지 효과(두 힘을 합쳤을 때 그 이상의 결과를 내는 작용)가 발휘되지 않을까요?

TIP
집안일을 눈여겨보고 관심 갖기
해야 할 일을 발견하면 능동적으로 하기
도울 일이 없는지 서로 물어보기
누군가 집안일을 하고 있으면 함께하기
가족이 함께 식사 준비하기
집안의 대소사를 함께 의논하고 결정하기
가정에서 사용하는 에너지 절약하기
가족이 정한 규칙과 규율 지키기
가족 행사에 적극적으로 참여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