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ATV.org is provided in English. Would you like to change to English?

사랑의 음성으로 부르기

1392 읽음

하루에 가족을 몇 번이나 부르나요? 내가 부를 수 있고, 나를 불러주는 사람이 있다는 건 행복한 일입니다. 부른다는 건 찾는다는 뜻으로, 이는 관계를 맺고 있음을, 결국 혼자가 아님을 의미하니까요.

한 시인은 ‘내가 그의 이름을 불러주었을 때, 그는 나에게 와서 꽃이 되었다’고 노래했습니다. 그런데 상대가 아름다운 꽃이 될지, 아니면 시들어 가는 꽃이 될지는 내가 어떻게 불러주느냐에 달려 있는 것 같습니다. 누구라도 자신을 밝은 목소리로 부르면 기분 좋게 응답하고 싶지만 날카롭거나 짜증스러운 음성으로 부르면 쉬 응하고 싶지 않으니까요.

부르는 사람의 음성에는 상대방을 대하는 마음이 담기기 마련입니다. 소중한 가족을 부를 때 사랑하는 마음을 듬뿍 담아 불러보세요. 그러면 그는 좋은 향기를 뿜는 아름다운 꽃이 될 것입니다.

TIP
가족을 부를 때 ‘솔’ 톤으로 부르기
밝고 따뜻한 음성으로 부르기
상대방이 듣기 좋아하는 호칭으로 부르기
“야”, “너”와 같은 호칭 삼가기
호칭 앞에 수식어 넣어 부르기 (‘사랑하는 OO’, ‘멋진 OO’, ‘하나밖에 없는 OO’ 등)
부정적인 감정을 실어 부르지 않도록 조심하기